[SR 1R] 미쉐린타이어, 슈퍼 6000 개막전에서 더블 포디움 달성
2024/04/21 09:0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황진우, 박규승 포디움 입성

1.png

[카앤스포츠=방영재] 미쉐린코리아(대표 제롬 뱅송)가 2024 오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하 오네 슈퍼레이스) 슈퍼 6000 클래스 개막전에서 미쉐린 타이어를 장착한 두 팀이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경기도 용인 스피드웨이에서 진행한 오네 슈퍼레이스 개막전에는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많은 관중이 경기장을 찾았다. 미쉐린은 올해 처음으로 오네 슈퍼레이스 슈퍼6000클래스에 공식 타이어 공급사로 참가했다.


1차 오피셜 테스트 당시 미쉐린 타이어를 장착한 브랜뉴 레이싱팀과 준피티드 레이싱팀은 세션 별로 베스트 랩타임을 기록하며 기대를 모았다. 그리고 이번 1라운드 결승전에서 황진우(준피티드 레이싱팀)가 2위, 박규승(브랜뉴 레이싱팀)이 3위를 차지하며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2.jpg

이번 대회에서 미쉐린은 시장에 상용화된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GT S9M(MICHELIN Pilot Sport GT 59M)과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P2L(MICHELIN Pilot Sport P2L)을 공급했다. 특히, 젖은 노면에 최적화된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P2L을 장착한 차량이 비가 많이 내렸던 예선전에서 상위권을 휩쓸며 그 성능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벤 마(Ben Ma) 미쉐린 아태 지역 모터스포츠 부문 디렉터는 “미쉐린이 ‘오네 슈퍼레이스’ 슈퍼 6000 클래스로 한국 모터스포츠 대회에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며, “미쉐린은 창립 초기부터 수많은 모터스포츠 대회에서의 성공을 통해 강한 자부심을 갖고 있다. 이번 슈퍼레이스 첫번째 시즌을 통해 미쉐린은 한국 모터스포츠 대회를 경험하는 기회를 갖고 파트너사와 고객들의 퍼포먼스 향상을 돕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1라운드에서 주행 환경이 시시각각 변화한 것은 큰 도전이었지만, 젖은 노면에 강한 타이어와 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미쉐린은 첫 경기 포디움에서 2위와 3위를 차지하며 고무적인 결과를 얻었다. 앞으로 남은 경기에서도 미쉐린은 제품과 서비스 면에서 더 나은 솔루션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미쉐린코리아는 이번 대회가 개최되는 20일부터 21일까지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되는 컨벤션 존에서 브랜드 부스를 운영하며 비벤덤과 함께 하는 포디움 포토존을 비롯해 추첨을 통해 타이어 80% 할인 쿠폰, 골프용품 세트, 우산 등의 기념품을 증정하는 등 많은 관람객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 방영재 tatou@naver.com ]
방영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arnsports@naver.com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www.carnsports.com) - copyright ⓒ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 카앤스포츠 |  사업자명 : 카앤 
    주소/전화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현암로 54길 / 070-7787-8887 / 010-8875-7101(방영재)
    사업자등록번호 : 142-09-24518 | 설립일 : 2014년 05월 01일
    등록번호 : 경기, 아52429 | 등록일 : 2019년 12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 : 김연수  | 편집인 : 방영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수 | 기사배열책임자: 방영재
    E-메일 : carnsports@naver.com | tatou@naver.com
    Copyright ⓒ 2022 carnsports.com All right reserved.
    카앤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앤스포츠는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률』(2010.2.1 시행) 제 39조에 의거하여 기사배열의 기본방침과 기사배열 책임자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카앤스포츠의 기사배열 기본방침은 다음과 같습니다.
    * 국내외 모터스포츠, 자동차 관련 뉴스 및 레저스포츠의 주요 뉴스를 신속하게 제공하겠습니다.
    * 상업성의 단순 홍보, 선정적이거나 사행심을 조장하는 기사를 다루지 않겠습니다.
    * 정보선택과 제공에서 이해관계가 얽히 정치적, 상업적 압력에 흔들리지 않겠습니다.
    * 개인의 인격과 명예, 초상권을 침해하지 않겠습니다.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